안반데기 #1


지나가는 별처럼, 힘든 시간도 지나가길 빌었던 밤.